벚꽃엔딩 이라 한 이유는 오늘(2021.3.27) 토요일인데 비소식이 있어서다.
벚꽃은 비가오고 나면 그야말로 끝이니까.
그래서 오전에 서둘러 다녀왔다.


입구에서 조금만 들어가면 눈이 커지고 입이 벌어지는 장면이 나온다.

 

 

이래서 사람들이 여길 찾아오는구나. 하게된다

 

 




 

 



아이들과 사진찍고 있는 가족이 심심찮게 보인다

 

 




오후부터 저녁까지 비소식이 있어서 오늘이 그야말로 올해 벚꽃 엔딩이다.

 

 




벚꽃 옆에 대나무도 제법 자리하고 있다.

 

 




내려갈때 올라오고 있던 사람들..

 

 



아래 도로변에도 벚꽃나무가 제법 조성되어 있다

 

 

 

 

서항마을회관에서 조금 더 들어가야 한다. 근처에 가면 벚꽃이 이미 보이므로 길을 알 수 있다.

 

 
저녁무렵 비가 계속 내린다.
올해 벚꽃도 이제 끝이다. 코로나때문에 모임도 못하게 하는데 비로인해 꽃도 지고ᆢ

'일상다반사 > 여기저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벚꽃엔딩 서항마을  (2) 2021.03.27
  1. Favicon of https://peter0317.tistory.com BlogIcon 제로드™ 2021.03.27 15:02 신고

    몇년 전부터 알려져서 알음알음 사람들이 찾아오는 곳.

  2. Favicon of https://peter0317.tistory.com BlogIcon 제로드™ 2021.03.31 06:20 신고

    비가와서 그날부로 서항마을 벚꽃은 끝이겠구니 했는데 아니었다. 오히려 떨어진게 얼마 안되었다.
    이후에 다녀온 포스팅도 보이고.
    https://m.blog.naver.com/imksg9909/222292420588

+ Recent posts